이전상품 다음 제품 보기 확대보기
추천메일 보내기 상품조르기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상품명 [6차입고] 오늘부로 일 년간 휴직합니다
제작자 몽돌
판매가 11,000원
배송비 3,000원 (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재고 수량 46 개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SNS 상품홍보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6차입고] 오늘부로 일 년간 휴직합니다 수량증가 수량감소 11000 (  )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바로구매하기 장바구니 담기 SOLD OUT 관심상품등록

이벤트

오늘부로 일 년간 휴직합니다 / 몽돌

127x188 mm / 270 pages



# 책 소개


“안녕하세요. 오늘부로 1년간 휴직에 들어갑니다.”
회사와 퇴사 사이, 장기 무급휴직 도전기
 
'지금 멈추는 시간을 갖지 않으면 늘 살던 대로 살 것 같았습니다. 
조급하고 각박하게, 늘 남의 인정을 갈구하면서, 남들이 내게 바라는 것을 하면서.
이번에는 더 하는 게 아니라 한번 덜어내어 보기로 했습니다. 
한번 안 해 보기로 했습니다. 맘껏 게을러져 보기로 했습니다.
그래서 저는 일 년의 연봉을 내어놓고 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되는 열두 달의 시간을 샀습니다.'

- 책 중에서 

대입, 취업, 승진이라는 안정된 궤도를 달려오던 직장인이었던 저자는 
계속 이렇게 살다 사고라도 나서 죽으면 구천을 떠도는 원혼이 될 거라는 생각에 휴직을 결심한다. 
직장에 새로 생긴 1년간의 무급휴직 제도를 이용하여 '근본적 안식기'에 도전한다. 
산티아고 순례길, 여행, 요가, 명상, 요리 등을 통해 조금씩 자신이 원하는 삶을 그려 보았다. 
휴직을 결심하게 된 직장인으로서의 고민, 휴직자의 일상, 그리고 다시 복직하기까지의 과정을 
브런치 매거진을 통해 기록하기 시작했다.
 
휴직했다고 마냥 행복하지만은 않았다. 이럴 거면 돈이나 벌지, 하고 불안이 찾아올 때면 요가를 했다. 
명상을 배워 자신의 호흡을 가만히 지켜봤다. 
혼자서도 건강한 밥을 해 먹었다. 
수영을 배우며 힘을 빼면 물에 뜬다는 걸 알게 되었다.
그렇게 일 년을 놀고 나니 다시 힘이 생겼다. 
 
"저는 항상 좋은 아웃풋을 내라고 저를 다그치며 살아왔습니다. 마치 알을 낳는 닭을 대하듯이 저 자신을 대해 왔습니다. 
휴직을 하면서 처음으로 그 닭에게 알을 낳지 않아도 너는 그 자체로 가치가 있다고 말해 주었습니다. 
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괜찮다, 돈을 벌지 않아도 괜찮다, 남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지 않아도 괜찮다, 
라고 저를 토닥이며 반년을 보내고 나니 놀랍게도 힘이 생겼습니다.
나는 어떤 사람인지, 어떻게 살고 싶은지, 어떤 일들을 벌여 보고 싶은지가 조금씩 보이기 시작했습니다." 

- 책 중에서 
 
이 책은 늘 트랙 안을 달려오던 사람이 처음으로 만난 여백의 시간에 대한 이야기이다. 
길을 찾는 우리에겐 충분한 시간이 필요하다. 
어떤 유용한 것도 하지 않아도 되는 시간. 그저 숨만 쉬면서 보내도 되는 시간. 
그런 여백의 시간을 우리 자신에게 허락했으면 좋겠다. 



# 기획 배경


쉬어 보니 보이는 세상이 있었다. 
회사의 속도와 남들의 속도에 맞추지 말고 내 속도로 가도 된다고, 그래도 죽지 않는다고 말하고 싶어졌다. 
자신도 아직 명함과 월급을 놓지 못한 '쫄보'이면서도, 같은 고민을 하는 '쫄보'들을 격려하고 싶어졌다. 
간절히 휴식을 원하는 사람에게 쉬라고 등 떠밀어주고 싶어졌다. 
처음 휴직을 할 때 듣고 싶었던 그 이야기를, 남에게도 해 주고 싶어 책을 만들게 되었다. 



# 이런 분들에게 추천합니다


한국 사회는 성장지향적이라 쉬면서도 꼭 무엇을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냥 좀 쉬는' 것이 세상에서 가장 어렵습니다. 
세상의 속도가 아니라 나의 속도로 가는 데에는 용기가 필요합니다. 
휴직뿐만이 아니라 휴학, 퇴사, 그 외 자발적인 멈춤의 시간을 원하는 사람들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책이라고 생각합니다. 
그 밖에도 산티아고 순례길, 요가, 명상, 마음챙김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 
잠시 숨을 고르고 싶은 모든 사람들에게 저의 책을 추천하고 싶습니다. 



 


글읽기 권한이 없습니다.

 "19세 미만의 미성년자"는 출입을 금합니다!

성인인증 하기

상품사용후기
번호 구매 후기 작성일 조회 평점
2 만족 2018-12-04 14 5점
1 만족 2018-11-30 19 5점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

<

  1. 1

>

>>

독립출판의 특성상 재고가 한정되어 있기 때문에 2일 이내로 입금이 되지 않으면 주문은 자동취소됩니다.

만약 입금이 늦을 경우엔 제게 문자를 주시면 팔지 않고 기다리도록 하겠습니다. ( 010-4907-1870 )


  • 배송에 대해서
    배송업체는 CJ대한통운이며, 일요일을 제외한 매일 오후 4시경에 배송이 시작됩니다. (도착까지 1~2일 정도 걸립니다.)
    주문하신 상품이 재고가 없거나 특이사항이 있는 경우 따로 문자를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 타 도서로의 교환은 불가
  (자세한 내용은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