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상품 사용후기

상품 사용후기

상품 사용 후기입니다.

상품 게시판 상세
제목 감사합니다 :)
작성자 박지현 (ip:)
  • 평점 5  
  • 작성일 2020-12-11 17:37:38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37

 지금은 그야말로 바쁘다 바빠 현대사회입니다.

공허한 마음에 누군가 나의 이야기에만 집중해주길 바라지만, 나는 얼마나 다른 사람의 이야기에 진심으로 귀를 기울였나 싶어졌습니다. 피곤하다, 바빠다는 오조오억개의 핑계를 대며 한 귀로 듣고 한 귀로 흘려버리는 일들이 많았던 것 같아요. 그런데 여기, 창 너머 누군가 매일매일 나를 궁금해하며 나를 둘러싼 소소한 것들을 질문합니다. '나'에 대한 질문들은 '나'를 들여다보고 '나'를 생각하게 합니다. 쪼르르 - 써내려간 500자 밑에는 정성어린 덧글이 달려 있어요. 포도알 같은 덧글에 매일을 크리스마스 아침과 같은 설레는 마음으로 지냈던 것 같아요. 


모두 덕분이에요. 

500자를 맞추기 위해 켜두었던 글자수세기 프로그램도, 오후 3시 기분좋은 마감시간도, 댓글을 확인하러 오던 시간도, 글감을 기대하던 시간도 모두 즐거운 경험이었습니다. 제게 작가도, 또 독자도 될 수 있는 시간을 선물해주어 감사해요. :)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관련 글 보기

관련글 모음
번호 상품명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5955 일상에 물 주는 글쓰기 9기 일상에 물 주는게 아닌 인생이 물 주는 글쓰기 천해림 2021-02-13 16:50:58 14
15952 일상에 물 주는 글쓰기 9기 일상을 따듯한 시선으로! 서지영 2021-02-13 13:21:00 15
15943 일상에 물 주는 글쓰기 9기 할까말까 고민될 땐 하라 백경인 2021-02-12 22:06:56 31
15940 일상에 물 주는 글쓰기 9기 일상이 우울하고 무기력한 당신에게 송하람 2021-02-12 14:27:46 24
15925 일상에 물 주는 글쓰기 9기 매일을 살아가는 나를 응원해주는 글쓰기 안지혜 2021-02-11 13:29:46 23